본문페이지

인사말

  • 센터소개
  • 인사말

“우리는 공감을 말합니다”

장애인은 사회구성원으로 권리와 의무를 가지는 엄연한 대한민국 국민입니다. 하지만 장애인이란 이유로 잘못된 시선,편견과 차별속에 국민의 권리를 다하지못하는 것이 현실입니다. 이러한 잘못된 편견과 인식들이 변화하기만을기다리기보다 장애인 스스로 앞장서서 변화시키는 것이 차별과 편견을 없애는 지름길이라 생각하며 한국장애인식개선교육센터를 설립하 였습니다.

최근에는 우리나라도 여러가지 법과 제도로써 장애인을 배려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것들은 전보다 장애인들의 삶을 더 여유롭게 만든것이 사실입니다. 그러나 우리는 가장 근본적인 것을 잊고 있는 것 같습니다. 장애는 개인적으로 극복해야 할 대상이 아니라 사회적으로 책임지고 장치를 마련하여 사회구성원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당연한 권리인 것을 말입니다.

장애인들이 겉으로는 예전보다 나아진 생활을 한다 할지라도, 마음이 외롭고 정신적으로 고달프다면 진정으로 그들의 삶을 영위해 나가는 것은 힘들 것 입니다. 가난할지라도 마음이 풍요로우면 행복하게 살 수 있듯이, 비록 장애인 그들의 삶이 힘들지라도, 주위 사람들의 관심 그리고 참다운 이해와 배려가 있다면 그들은 진정한 사회의 한 일원으로서 같은 공동체의 삶을 누릴 수 있게 될 것입니다.

이제부터라도 장애인에 대한 잘못된 시선과 편견들이 사라지고 장애인에 대해 올바른 이해가 선행되어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 함께 어울려 사는 세상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이며, 우리 장애인강사들 모두 그런 사회를 만드는 중심에 서서 제 역할을 해나가는 한 사람이 되길 희망합니다.

한국장애인식개선교육센터 최혜영 센터장